거리예술과 서커스

기록의 중요성

과거와 미래가 집적된 온라인 공간 [ARCHIVE GROUND]

Street Arts and Circus
The importance of archiving

Online space, an aggregation of the past and the future
[ARCHIVE GROUND]

창작그룹 노니는 거리예술과 서커스 관련 기록의 중요성에 주목하여 아카이브 작업을 시작하였다. 현재의 기록 정리를 통해 방문자가 과거와 미래를 자유롭게 상상해볼 수 있는 온라인 공간을 구축하는 것이 목적이다.

2018년부터 키워드 중심의 서적, 논문, 신문 등 문헌 자료와 인터넷 자료, 영화, 소설, 그림, 만화에 이르기까지 2차 창작물을 포함하여 관련 자료를 수집하였다. 나아가 관련 분야의 종사자와 비종사자인 예술가, 기획자, 연구자, 행정가, 교육자를 지역과 연령별로 나눠 심층 인터뷰를 실시하고 사운드와 녹취록을 수집하였다.

1차 인터뷰는 2018년 10월부터 2019년 2월까지 서커스 관련 국내외 종사자와 비종사자를 대상으로 실시하였고 지역으로는 프랑스, 벨기에, 스페인(카탈루냐), 스웨덴, 대한민국의 충청, 전라, 경상, 강원, 서울, 경기 등이었다. 2차는 2019년 5월부터 2019년 10월까지 중국 연변, 일본, 대만, 스웨덴, 프랑스, 캐나다, 몽골, 독일 등의 종사자를 인터뷰하고, 3차는 2020년 7월부터 8월에 걸쳐 인터뷰 대상을 거리예술 종사자로 확장하여 실시하였다.

아카이브의 주요 내용은 국내 종사자 70건, 국외 종사자 45건, 국내외 비종사자 29건의 인터뷰 사운드가 중심이다. 그 외에 거리예술과 서커스가 긴 시간동안 변모해 온 흐름을 살펴볼 수 있는 타임라인, 국내외 리서치 현장 기록영상, 그리고 글, 그림, 사진, 링크 등 다양한 형태로 수집된 자료를 바탕으로 구성된다.

이러한 수집과 정리의 과정을 통해 인터뷰이 개인의 기억과 경험, 예술 작업, 사회의 사건과 흐름 간의 교차점과 비교차점을 맵핑 해볼 수 있었다. 온라인 공간에 이러한 자료를 공유하는 것은 기존의 방향, 관점, 프레임으로 분류된 역사나 장르의 경계를 흔들고 뒤섞으면서 유저가 새로운 시선으로 [아카이브 그라운드]를 즐기고 활용하도록 한다. 이를 통해 예술과 예술 작업자가 앞으로 무엇을 할 수 있는지를 자유롭게 상상하고 스스로 매개가 되는 것을 시도하는 것이다.

Recognizing the importance of archiving street arts and circus activities, the Creative Group NONI launched Archive Ground—a project aimed at creating an online space for visitors to freely imagine the past and the future.

Starting in 2018, we conducted keyword research and collected related materials ranging from publications (books, dissertations, and newspaper articles) to internet materials, films, novels, paintings and cartoons. Further, through in-depth interviews with artists, producers, researchers, administrators, and educators of all ages and in different regions, we collected sound files and transcripts.

The first round of interviews, targeted at circus professionals and non-professionals in France, Belgium, Spain (Catalonia), Sweden and South Korea (Chungcheong, Jeolla, Gyeongsang, Gangwon, Seoul and Gyeonggi), took place between October 2018 and February 2019. The second round of interviews, targeted at professionals in China (Yanbian), Japan, Taiwan, Sweden, France, Canada, Mongolia and Germany, took place between May and October 2019. For the third and last round of interviews—conducted from July to August 2020—we expanded the scope of our target groups to include those engaged in street arts.

The archives mainly consist of the interview sounds of 70 Korean, 45 overseas professionals, and 29 non-professionals from around the world. In addition, it consists of a timeline that allows you to see the flow of street arts and circus has been transformed for a long time, video records of research sites, and resources collected in various forms such as texts, paintings, photos, and links.

Through this process of collection and organization, it was possible to map the intersection and non-intersection points between individual memories and experiences, art work, and events and flows of society. Sharing these resources in an online space shakes and mixes the boundaries of history or genre classified as typical directions and frames, then allowing users to enjoy and utilize the Archive Ground with a new perspective. This is to freely imagine what art and artists can do in the future and try to be a medium by themselves.

STREET ARTS × CIRCUS
MOVABLE EXHIBITION :

STREET ARTS × CIRCUS
MOVABLE EXHIBITION :

[COLLECTORS]

거리예술 X 서커스 이동형 전시 : [수집가들]
(Street Arts × Circus Movable Exhibition : [COLLECTORS])

‘Street Arts x Circus Movable Exhibition’

2015년부터 3년여 동안 거리예술에 대한 인식의 대중화를 위해 거리예술 이동형 전시는 많은 축제와 거리에서 관객들과 만났다. 그리고 2020년 가을, 서울거리예술창작센터와 창작그룹 노니가 협력하여 관객들이 더욱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전시를 제작, ‘거리예술 X 서커스 이동형 전시 : [수집가들] (Street Arts x Circus Movable Exhibition : [COLLECTORS])’라는 이름으로 새롭게 선보인다.

이번 전시의 가장 큰 변화는, 창작그룹 노니가 오랫동안 수집한 ‘서커스’ 영역이 추가되었고, 다년간 쌓인 인터뷰를 중심으로 이루어진 현장 자료가 다채로운 매체로 구현된다는 점이다. 이동형 전시를 방문한 관람객은 거리예술과 서커스를 타임라인으로 한눈에 그 흐름을 감상하고, AR(증강현실)로 관련 아이콘들을 만날 수도 있다. 나아가 더욱 심도 깊은 거리예술과 서커스 정보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QR코드로 연동된 [아카이브 그라운드]에 접속하여 생생한 거리예술과 서커스의 목소리 그리고 각 정보의 세부내용을 즐길 수 있다.

거리예술의 단편적인 정보를 서커스와 인문, 사회, 문화 전반으로 넓혀 수집한 정보, 사라져가는 순간을 담은 종사자·비종사자의 목소리, 그리고 현장 리서치 영상은 거리예술의 기록 확장으로서 의미가 있다. 이러한 정보에 관심 있는 누구나 쉽게 접근하고 향유할 수 있는 ‘거리예술 X 서커스 이동형 전시 : [수집가들] (Street Arts x Circus Movable Exhibition : [COLLECTORS])’는 활발한 소통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In order to raise the public awareness of street arts for three years from 2015, street art mobile exhibitions met with audiences on the streets and at various festivals. In the autumn of 2020, the Seoul Street Arts Creation Center and Creative Group Noni collaborate to produce the exhibition for the audience to enjoy in diverse ways, and be newly introduced under the name Street Arts X Circus Movable Exhibition: [COLLECTORS].

Based on Creative Group NONI’s long-term research, a new section—“Circus”—has been added, and a vast amount of data and on-site interviews have been embodied in the form of an installation exhibition. Visitors can see a timeline charting the history of street arts and circus, and encounter related icons through AR (augmented reality). Furthermore, those seeking more in-depth information about street arts and circus can use a QR code to access the archiving website, Archive Ground, which provides vivid voices from the scenes of street arts and circus as well as detailed information under each category.

The expansive archives contain information about both street arts and circus, voices of both professionals and non-professionals that capture disappearing moments, and on-the-scene video clips. All in all, the project has expanded the scope of archival materials of street arts. Accessible and available to anyone interested, Street Arts x Circus Movable Exhibition is expected to serve as a lively platform of communication.